즐겨찾기추가 |  운영자메일 | 
뉴스룸
로그인 회원등록 비번분실
국제물류산업대전 / ‘로봇 상하역·AI 분류·자율주행 이송로봇’ 미래 물류기술 한자리에
‘로봇 상하역·AI 분류·자율주행 이송로봇’ 미래 물류기술 한자리에첨단 물류산업 도약 위해 1,000억원 이상 R&D 추진 등 정부지원 강화미래 물..
LX판토스 / 글로벌 물류사업 공략 강화
현대글로비스 / 제주도와 전기차 배터리 재활용 사업 협력
CJ대한통운 / 한미일 ‘역직구 동맹 구축’ 초국경 물류 강화
한진 / 대전메가허브 기반 특화배송 강화
HOME > 뉴스룸
FedEx / 아시아 중소기업들 위한 새로운 무역 기회 제시
     
admin     2010/01/25
FedEx 가 금융 위기에서 벗어나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아시아의 기업들, 특히 중소기업들이 처한 도전 과제와 기회요소에 대한 보고서, “회복의 길: 아시아 중소기업의 도전과 기회(Towards the recovery: Challenges and opportunities facing Asia’s SMEs)“를 발표했다.
 
FedEx가 후원하고 세계적 정치/경제 분석기관인 Economist Intelligence Unit (EIU)이 조사한 본 보고서는 중소기업인과 지역 전문가들과의 인터뷰 및 각국 정부 기관, 아시아개발은행(Asian Development Bank) 등 기관에서 발표한 여러 연구 결과를 토대로 작성되었다.
 
조사 결과, 새로운 소비자 수요의 등장 및 다수의 자유무역협정(Free Trade Agreement-FTA)으로 인한 무역량의 증가가 아시아 지역 중소기업들의 주요 수익 창출 원이 될 것으로 전망되었다.
 
데이비드 커닝햄 FedEx 아태지역 회장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 사업체 중 95%가 중소기업이고, 중소기업들은 이 지역 노동인구의80%이상을 고용하고 있다“며, “중소기업이 지역 경제를 유지시키는 데 매우 지대한 역할을 하고 있는 만큼, 2010년 경제 회복 및 발전에도 이들이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본 보고서는 아시아 중소기업이 주목해야 할 새로운 무역 기회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기여할 것“ 이라며,  “무역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온FedEx의 본 보고서가 중소기업들에게 새로운 경제 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아시아 지역 경제 회복에 이바지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본 보고서는 아시아 중소기업들의 이익 창출의 기회를 크게 두 가지로 보고 있다. 한가지는 아시아 중소기업들이 서구 선진국에 대한 과도한 수출 의존도에서 탈피, 내수 시장 수요를 겨냥하며 새로운 경제 재편을 통해 이익을 창출할 수 있다는 것이고, 또 하나는 중소국가의 중소기업들이 중국과 같은 대형 경제 규모 국가들의 경제 구조 재개편을 기회로 이익 창출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특히 취약한 서구 시장에 비해, 중국의 중산층은 더욱 부유해지고 있고, 중국 정부는 자국 경제를 과도한 수출의존에서 내수 부양 중심 경제로 재편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에 따라 중국 내수 시장은 새로운 최종 수요처로 떠오르고 있다. 실제로 2009년1-3 분기 동안 중국 소매시장은 전년 동기 대비15.1% 성장하였으며, 이는 글로벌 금융 위기 이전과 같은 빠른 성장세이다. 이러한 중국 경제의 활성화는, 중국이 서구 시장 수출을 위한 단순한 조립 지역이 아닌, 아시아 각국 상품의 최종 수요처로서, 아시아 지역 새로운 무역 동력의 중심지로서의 부상을 의미한다.
 
데이비드 커닝햄 FedEx 아태지역 회장은 “최근 10년 동안 중국은 마치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생산라인과 같았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다양한 재화들이 중국으로 들어와, 완성품이 되어 서구 시장으로 수출되었다“며, “이번 보고서는 아시아 지역의 소비주의가 이 지역 경제를 다시 번창하게 할 주요 원동력이 될 것이라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FedEx 는 아시아 주요 22개국을 연결하는 아시아 네트워크를 통해, 아시아 지역 중소기업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며, 탄력 있는 서비스 제공을 통해 빠르게 변하는 국제 비즈니스 시장에서 중소기업이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 국가간 무역 증가 추세를 가장 잘 보여주는 것은 단연 아시아 국가간 활발한 FTA 체결이다. 2009년 중반 기준으로, 아시아 국가 간 또는 아시아 국가와 그 외의 지역간 총 54개의 FTA가 체결되었으며, 이 외에도 다수의 협상이 진행 중이다. 2010년 1월1일 중국-동남아시아국가연합(the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 ASEAN)간FTA 가 발효되면서 17억 인구의 거대 단일 시장이 탄생했고, 본 협정에 따라 중국과 ASEAN 주요 6개 회원국간 90%의 재화들은 무관세로 거래 된다.
 
FTA로 인한 무역 특혜는 아시아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 사업 확장에 큰 기회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이번 조사에서 많은 중소기업들은 다양한 관세 조항, 복잡한 무역 문서 작업 등에 대한 어려움으로 FTA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중소기업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아시아의 경제 동향을 제대로 파악하고, 활용하기 위해서는 공식적인 지침과 교육이 절실히 필요함을 보여 준다.
 
데이비드 커닝햄 FedEx 아태지역 회장은 “FedEx 는 국제 무역의 활성화를 위해 다방면에서 협력해 왔다” 며, “복잡한 관세 규범 및 조항, 세금 등의 문제는 중소기업이 국제 시장 접근에 어려움을 겪는 주요 이유 중 하나다. FedEx는 무역 절차를 보다 쉽게 파악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프로그램 제공 등을 통해 중소기업들이 비즈니스 활성화에 좀 더 집중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다.
 
예를 들어, 온라인 툴인 FedEx 글로벌 트레이드 매니저(Global Trade Manager)는 200개국 이상 지역의 배송에 필요한 문서 정보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툴은 무료로 제공되는 서비스로, 배송 과정에 필요한 세금 및 관련 조항도 함께 확인할 수 있어 국제 배송 과정을 간소화 시켜준다.
 
데이비드 커닝햄 FedEx 아태지역 회장은 “FedEx는 지역 경제 및 항공 특송업의 미래에 중소기업의 역할이 중요함을 일찍이 파악하여 이러한 연구, 조사를 진행하게 되었다“고 밝히고, “FedEx 는 가치 중심적인 가격, 신뢰성, 접근성 및 혁신을 바탕으로 중소기업을 위한 맞춤 포트폴리오를 제공하여, 아시아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의 전 과정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노력이 아시아의 급변하는 경제 상황에 적절하게 활용되고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물류매거진 취재부]
   
1733
예스24 / 부산에서도 총알배송서비스 시행

예스24는 오전에 주문하면 당일중에 받을 수 있는 ‘총알배송서비스’를 부산 지역까지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기존에 총알배송권역이었던 서울, 경기와 충청권..
[물류매거진 취재부]
1732
DHL / 제12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공식 운송사로 선정

DHL이 오는 4월 8일부터 15일까지 열리는 제 12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IWFFIS2010: International Women’s’ Film Festival In Seoul)의 공식 운송사로 선정되었다고 발표..
[물류매거진 취재부]
1731
CJ GLS / 배송기사 양성 교육 실시

CJ GLS 택배사업본부는 일자리 창출과 택배 배송 인원 충원을 위해 오는 31일부터 서울시, 경기도와 함께 Service Master(배송기사) 양성교육을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n..
[물류매거진 취재부]
1730
현대택배 / 로지엠으로 사명 변경...글로벌종합물류기업 도약 차..

    현대택배가 현대로지엠으로 사명을 변경한다.  현대택배는 "26일 주주총회에서 회사명을 '현대로지엠'으로 변경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9
CJ GLS / 터미널 품질 인증제 실시

    CJ GLS는 택배 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각 택배 터미널의 서비스 품질을 평가하는 ‘터미널 품질 인증제’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CJ..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8
싸이버로지텍 / ‘TOC 아시아 2010’ 참가

해운·항만 물류 IT 전문기업인 싸이버로지텍이 지난 3월 16일부터 3일간 중국 상하이 국제 컨벤션 센터(Shanghai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re)에서 개최된 ‘TOC 아시..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7
무역협회 / 중견기업 대상 전문 물류컨설팅 서비스 시행

한국무역협회가 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별로 특화된 전문 물류컨설팅 서비스를 시행한다.   무역협회는 매출액 500억∼1,000억 수준의 중견기업들이 글로벌 업체..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6
SAP 코리아 / 아이티에 구호성금 기부

SAP 코리아는 지진 참사로 고통을 겪고 있는 아이티에 재난복구 및 구호를 위한 성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SAP 코리아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로 총 706만..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5
CJ GLS / “국제택배, 이렇게 보내면 편리”

해외 유학생이나 여행객들이 급한 짐도 간편하게 주고받을 수 있는 국제택배 서비스가 급성장하고 있다.   CJ GLS는 올 1월 국제택배 물량이 지난해 1월에 비해 약 ..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4
TNT / 새로운 온라인 수입 시스템 도입

    TNT는 수입서비스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온라인 수입 시스템(Express Import System)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에 따라 TNT의 고객들은 전세계..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3
한진 / 국제물류 강화…'한∙체코 수교 20주년 기념 공연장..

    한진이 선진 물류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해외공연∙전시화물 운송 등 국제물류사업 강화에 나섰다.   한진은 지난 17일 한-체코 수교 20..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2
FedEx / 10년 연속 ‘존경받는 20대 기업’ 선정

FedEx가 포춘지가 선정하는 ‘2010 세계에서 가장 존경 받는 20대 기업’ 중 13위에 선정, 10년 연속 20위 안에 드는 쾌거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포춘지는 FedEx..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1
CSL / RFID 핸드헬드로 RTLS 데이터 캡처

Convergence Systems Limited(CSL)는 CS501 GSM/GPS 모듈로 쿼드 밴드 EGSM 접속 및 GPS 위치 데이터를 제공하는 새로운 플러그인 모듈을 출시했다.   수자타 보다..
[물류매거진 취재부]
1720
대한통운부산터미널 / '2009 올해의 터미널' 선정

대한통운은 대한통운부산컨테이너터미널이 부산항만공사(BPA)의 2009년 '올해의 터미널’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대한통운부산컨테이너터미널은 항만물류 전문가들로 ..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9
국토부 / 항만 물동량 예측 더 정확해진다

국토부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항만수요예측센터’를 항만법 제5조 및 시행령 제8조에 따른 ‘항만개발 시기 및 규모 산정에 대한 조사·연구기관’으로 선정했다고 ..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8
DHL / 독거 어르신들 가슴에 봄을 배달하다

  DHL은 지난 3월 13일 마포구 지역 내의 소외된 저소득, 독거 어르신 100여명을 초청해 지역 참여 활동인 ‘DHL과 함께 하는 봄맞이 행복충전 대마당’을 열었다고 ..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7
CJ GLS / 선적부터 1설치까지 원스탑 포워딩서비스 제공

    CJ GLS(사장 김홍창)가 선적부터 통관, 국내운송, 설치까지 한꺼번에 제공하는 토털포워딩서비스를 제공한다. CJ GLS는 최근 IMAX 영사기 수입 물류를..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6
국토부 / 종이 없는 화물운송, e-freight 본격 추진

앞으로 항공화물 운송에 있어서 종이서류가 점차 사라질 전망이다.   국토부는 항공화물 운송시 필요한 송장(Invoice), 운송장(AWB) 등 종이서류를 전자문서화하는..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5
부산시 / 한·일 교통물류협력회의 부산에서 개최

한·일 양국의 교통·물류·자동차 분야의 상호발전을 위한 한·일 교통물류협력회의가 부산에서 열린다.   지난 2000년부터 시작한 한·일 교통물류협력회의는 격..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4
무역협회 / 올해 남북교역 증가할 것으로 전망

남북교역에 참여하고 있는 대부분의 업체들은 올해 남북교역이 2009년에 비해 최소한 현 수준을 유지하거나 증가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nb..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3
기표원 / RFID 국제표준화회의 제주에서 개최

RFID 분야 국내 핵심 개발기술들이 국제표준(ISO)으로 대거 진입하고 있어, 관련기업들의 세계시장 진출에 청신호가 켜졌다.   기술표준원은 15일부터 26일까지 ‘R..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2
DHL / 개인 고객을 위한 익스프레스 이지 출시

DHL은 고객들의 더 쉽고 편리한 해외발송을 위해 한국에서 DHL 익스프레스 이지 (EXPRESS EASY)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밝혔다.   DHL 익스프레스 이지 서비스..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1
국토부 / 2월 항만 컨테이너 물동량 큰폭 증가

국토부는 2월중 전국 항만의 컨테이너 물동량이 총 1,359천TEU로 전년 동월(1,080천TEU)에 비해 약 25.8%(279천TEU)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발표했다.   수출입..
[물류매거진 취재부]
1710
한진 / 업계 최초 택배전문 서비스 브랜드 ‘파발마’ 런칭… 명..

     한진이 택배업계의 트랜드 변화를 주도하며, 명품 브랜드로서의 입지 강화에 나섰다.   한진의 택배사업부문인 한진택배는 “삶을 가볍게 해..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9
한국물류관리사협회 / 영종국제물류고와 산학협력 MOU체결

한국물류관리사협회는 인천 영종국제물류고등학교와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식을 8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물류인재 양성사업의 일환으로 국제물류특성화..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8
CJ GLS / 새학기 맞아 물류업계 ‘활기’

물류업계가 새 학기 특수에 활기 넘치는 모습이다. CJ GLS(대표이사 김홍창, www.cjgls.co.kr)는 3월 첫 주 들어 단체급식 식자재 공급 물량이 30% 이상 증가했다고 밝..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7
TNT / 중국 내 육상 네트워크 구축 완료

TNT는 중국 내 배송일 지정 서비스를 위한 육상 네트워크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TNT는 지난 두 달간 중국 내 청두, 중경, 정저우, 서안, 옌타이, 샤먼으로의..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6
교통연구원 / ‘택배산업 선진화 방안’ 공청회 12일 개최

한국교통연구원은 12일 한국무역협회에서 “택배산업 선진화 방안”에 대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최근 택배산업은 2001년 이후 인터넷 쇼핑과 홈쇼핑의 활성화로 ..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5
한진그룹 / 고품격 문화전시공간 ‘일우 스페이스’ 개관

서울 중구 빌딩 숲에 시민들을 위한 대규모 고품격 문화예술 전시공간이 탄생한다. 오는 4월 8일 대한항공 서소문 사옥 1층에 개관할 갤러리 ‘일우 스페이스(一宇 SP..
[물류매거진 취재부]
1704
건설업 / ‘사이버 공동구매 시장’ 열린다

대한건설협회는 B2B 전자상거래 전문업체인 비즈셀프와 제휴해 회원사를 위한 사이버 할인 공동구매 시장인 ‘콘스몰(cons-mall)’을 오픈했다.   콘스몰은 건..
[물류매거진 취재부]
1,,,341342343344345346347348349350,,,407
쿠팡풀필먼트서비스, 인천 취약계층에 생필

특집
보관운송
물류유통
기기
삼성SDS / 머신러닝·생성형 AI로 글로벌 공급망 리스크 실시간 감지 대응
머신러닝·생성형 AI로 글로벌 공급망 리스크 실시간 감지 대응시간·비용·환경 영향..
트레드링스 / ZimGo ‘선적 중심’ 수출입 협업 기능 도입
ZimGo ‘선적 중심’ 수출입 협업 기능 도입AI기반 견적·선적관리 등 수출입 단계별 ..
CJ올리브네트웍스 / CJ대한통운 차세대 택배시스템 ‘로이스 파슬’ 구축 완료
CJ대한통운 차세대 택배시스템 ‘로이스 파슬’ 구축 완료‘일 최대 2,000만건 데이터..